HOME > 뉴스 > 세계반도 > 뉴질랜드 국회의장, 아기 보며 의사 진행

뉴질랜드 국회의장, 아기 보며 의사 진행

2017년11월10일 13:48
출처: 연변일보넷 종합   조회수:45

뉴질랜드에서 국회의장이 아기를 안고 어르며 국회 본회의 의사를 진행해 화제다.

뉴질랜드 언론에 따르면 로동당 소속의 트레버 맬러드 신임 국회의장은 현지 시간 8일 저녁 본회의 때 동료의원의 젖먹이 딸을 무릎 우에 올려놓고 어르며 사회를 봤다.

이는 맬러드 의장이 국회를 보다 현대적이고 가족 친화적인 분위기로 만들겠다는 약속에 따른것으로 국회 본회의장에는 일부 녀성의원들이 젖먹이 아기를 데리고 나왔다.

맬러드 의장은 자신의 약속을 실천에 옮기듯 의장석에서 로동당 윌로우-진 프라임 의원의 생후 3개월 된 딸 '히니'를 안고 사회를 보았다.

맬러드 의장은 약간 미소를 머금은채 히니를 가볍게 흔들며 어르는 모습이였고 히니도 울음을 터트리기는 커녕 편안한 표정을 지으며 의사 진행에 협조했다.


연변라지오TV방송국 공식위챗( ybtv-1 / 延边广播电视台 )

[편집:배성란]
태그: 뉴질랜드 국회의장  아기 보며 의사 진행 

延边广播电视网 登录연변라지오TV방송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