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뉴스 > 세계반도 > 미국, 중단 14년만에 중국에 소고기 수출 재개

미국, 중단 14년만에 중국에 소고기 수출 재개

2017년06월16일 09:38
출처: 연변일보   조회수:62

미국이 지난 2003년 광우병사태 이후 14년만에 처음으로 중국에 대한 소고기 수출을 전격 재개했다.
남화조보는 미국 네브래스카주의 육가공업체인 그레이터 오마하 팩킹사를 인용해 미국산 소고기 첫 수출분이 14일 항공편으로 네브래스카를 출발해 중국으로 운송되고 있다고 15일 보도했다.
중국은 지난 2003년 광우병사태 이후 미국산 소고기 수입을 중단했다. 그러나 7월 16일부터 미국산 소고기 수입을 재개하기로 합의했다.
미국산 소고기 수출 재개 협상은 신속하게 진행됐다. 미국 당국자들은 지난 12일 구체적 내용이 모두 타결됐다고 밝혔다.
미국 농무부에 따르면 중국은 지난 2012년 소고기 수입액이 2억 7500만딸라에 그쳤으나 지난해에는 25억딸라로 늘어나는 등 소고기 시장 성장속도가 세계에서 가장 빠르다.
그레이터 오마하 팩킹 사장인 헨리 데이비스는 중국 수출 재개에 대비해 영어가 능통한 중국인들을 고용했다고 소개하고 최근 몇달간 중국의 잠재적 고객들과 류통상들로부터 수백통의 주문전화를 받았다고 덧붙였다.
미국 육류수출협회(USMEF)의 필립 셍 회장은 "그러나 중국소비자들이 고품질의 미국산 소고기를 오래동안 고대해왔기때문에 미국 육가공업체들로서는 중국시장의 잠재력이 엄청나다"고 강조했다. 


연변라지오TV방송국 공식위챗( ybtv-1 / 延边广播电视台 )

[편집:김련화]
태그: 고기  미국  중국  국산 

延边广播电视网 登录연변라지오TV방송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