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뉴스 > 국내 > 상해 사람들의 평균 초혼 년령은?

연변뉴스 APP 다운로드

상해 사람들의 평균 초혼 년령은?

2018년11월28일 15:11
출처: 료녕신문 외신종합   조회수:127

상해시의 평균 초혼 년령이 해마다 높아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상해열선(上海热线)은 27일 상해시 부녀련합회와 사회과학원 사회학 연구소가 공동 발표한 ‘개혁개방 40년 녀성 발전 조사 연구 보고서’를 인용해 지난 2015년까지 상해 남성과 녀성의 평균 초혼 년령이 각각 30.3세, 28.4세인 것으로 조사됐다고 보도했다. 10년 전에 비해 약 5세 높아진 셈이다.

타지역과 비교해 보면 상해 사람들의 초혼 년령 상승 속도는 전국 평균치를 웃돌았다. 특히 상해 녀성의 초혼 년령 상승폭은 남성보다 0.4세 높았다. 

상해 사회과학원 양웅 사회학연구소 소장은 “지난 10년간 녀성의 혼인 상황이 크게 달라졌다”며 “하지만 상해 젊은이들의 비혼 비례는 북경시, 천진, 중경 등 지역보다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고 말했다.

보고서에 따르면 지난 40년간 상해 녀성의 교육 수준은 높아진 반면 성별 격차는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해 상해 석사, 박사 학위 졸업생중 석사 학위를 취득한 녀성의 비률은 50.3%, 박사는 48.8%에 달하는 것으로 집계됐다.

올해 상해시 인민 대표 중 녀성이 차지하는 비중은 33.2%로 지난 1983년보다 10.7% 증가했다. 전국 31개 성(省) 및 시의 녀성 대표 비중과 비교해 보면 상해시는 북경시(38%), 광동(33.3%)에 이어 전국 3위에 안착했다.

지난 1982년부터 2015년까지 책임자, 전문 기술인원, 사무직원 세 직종에서 상해 녀성이 차지하는 비중은 각각 2.7%, 12%, 8.5% 높아진 것으로 나타났다. 단, 고위급 직업군 중 녀성이 차지하는 비중은 29%에 불과해 성별 격차가 여전히 존재하고 있음을 드러냈다.

한편, 상해 녀성의 기대 수명은 전국 평균치보다 6세, 지난 1978년보다 11.1세 높은 85.9세로 조사됐다.

[본 작품에 사용된 사진 등의 내용에 저작권이 관련되여 있으면 전화해 주세요. 확인 후 인차 삭제하겠습니다. 0433—8157603.]
연변라지오TV방송국 공식위챗( ybtv-1 / 延边广播电视台 ) / 연변뉴스 APP 다운로드

[편집:문화]
태그: 10  40  2015  11.1  12 

登录天池云账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