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뉴스 > 국내 > 19일 23시 54분, '보름달' 가장 둥글어

연변뉴스 APP 다운로드

19일 23시 54분, '보름달' 가장 둥글어

2019년02월19일 08:47
출처: 인민넷 조문판   조회수:108

천문학가는 2019년 보름날은 '년간 가장 둥근 달'을 맞이하게 될 뿐만 아니라 '보름날의 달이 제일 둥글'다고 하면서 가장 둥근 시각이 19일 23시 54분에 나타난다고 했다. 이 때가 되면 우리 나라의 날씨가 개인 지역에서는 모두 '밝은 달이 하늘에 걸려있는 그림'과 같은 천문경관을 감상할 수 있다. 

천문전문가는 달과 해가 지구 량측에 있고 달과 해의 황경이 180도가 차이날 때 지구에서 보는 달이 가장 둥근데 이를 '만월(满月)' 혹은 '망(望)'이라고 부른다고 소개했다. 음력 매달 14일, 15일, 16일, 17일에 모두 만월이 나타날 수 있다. 

통계를 보면 21세기 100년중에서 만월이 나타나는 회수는 1241차인데 음력의 17, 16, 15, 14에 나타나는 회수가 각각 188차례, 579차례, 468차례, 6차례이다. 그중 보름날 만월이 총 38차례이다.


[본 작품에 사용된 사진 등의 내용에 저작권이 관련되여 있으면 전화해 주세요. 확인 후 인차 삭제하겠습니다. 0433—8157603.]
연변라지오TV방송국 공식위챗( ybtv-1 / 延边广播电视台 ) / 연변뉴스 APP 다운로드

[편집:수진]
태그: 15  16  17  14  100 

登录天池云账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