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생활 > 건강 > 씻은 채소, 실온에 그냥 두면 세균 최대 7배.. 세척법은?

연변뉴스 APP 다운로드

씻은 채소, 실온에 그냥 두면 세균 최대 7배.. 세척법은?

2019년02월26일 16:01
출처: 연변라지오TV넷 외신종합   조회수:146

채소류를 씻은 뒤 랭장 보관하지 않고 실온에 보관하면 유해 세균이 급격히 증식하는 것으로 확인됐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26일 "가열하지 않고 섭취하는 채소류는 씻어서 바로 먹되, 바로 섭취하지 않을 때는 반드시 랭장 보관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연구진은 부추·케일 등의 채소를 대상으로 세척 여부와 보관 상태에 따른 유해균 변화를 알아봤다. 

그 결과 먼저 세척 여부와 상관없이 채소를 랭장 온도에서 12시간 보관했을 경우 유해균 분포에 변화가 없었다. 

채소를 씻지 않고 실온에 보관한 경우에도 식중독균 또는 유해균의 분포에 변화가 관찰되지 않았다. 

그러나 부추를 씻고 실온에 12시간 보관했을 때는 식중독균인 병원성 대장균 수가 평균 2.7배, 케일에 존재하는 유해균인 폐렴간균은 세척 후 실온에서 12시간 후 평균 7배 증가했다. 

때문에 식약처는 채소는 실온보다 랭장에서 보관해야 하고, 부득이하게 실온에서 보관할 때는 세척하지 않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만약 세척을 했다면 바로 섭취하거나 반드시 랭장 보관해야 한다. 또 채소를 먼저 자르고 세척하는 것보다 세척 후에 절단하는 것이 권고된다. 

세척을 할 때는 유해균 살균을 위해 100m염소 소독액(가정에서는 10배 희석 식초 가능)에 5분간 충분히 담군 후 3회 이상 세척하는 것이 좋다. 


[본 작품에 사용된 사진 등의 내용에 저작권이 관련되여 있으면 전화해 주세요. 확인 후 인차 삭제하겠습니다. 0433—8157603.]
연변라지오TV방송국 공식위챗( ybtv-1 / 延边广播电视台 ) / 연변뉴스 APP 다운로드

[편집:수진]
태그: 12  10  2.7  100  26 

登录天池云账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