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뉴스 > 겨레 > 무순신한민속촌 나눔으로 "훈훈"

연변뉴스 APP 다운로드

무순신한민속촌 나눔으로 "훈훈"

2018년11월05일 15:09
출처: 료녕신문   조회수:120

나눔문화 확산, 민족간 리해증진, 전통문화 전승… 여러 의미가 담겨진 ‘2018년 무순지역 김장사랑 나눔축제’가 11월 3일 무순신한민속촌(촌장 김관식)에서 열렸다. 조선족, 한족 그리고 한국인 총 200여명이 참가한 가운데 무순시 망화구관광국 호지봉 국장도 자리를 함께 했다.

참가자들은 11개 조로 나누어 정성을 다해 김장을 담궜다. 젊은이들은 많이 해보지 않아서 서툴지만 차근차근 지도해주는 로인들을 따라 열심히 배웠다. ‘조화’를 상징하는 김장처럼 담그는 사람들도 조화로운 현장을 연출했다. 담가진 김치는 신체적, 경제적 어려움으로 겨울철 식사해결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20세대 가정에게 전달됐다.

김관식 무순신한민속촌 촌장은 “지금 사람들은 김장, 된장, 막걸리 등 전통음식을 사먹는데 이런 행사를 통해 전통음식 제작 체험기회를 선사하고 싶다”고 말했다.

또한 이날 동전의 희망 운동본부는 10세대 한족, 조선족 빈곤가정에게 ‘빈곤퇴치’를 의미하는 가축 총 10마리를 전달했다. 2014년부터 2018년까지 5년 간 동전의 희망 운동본부는 총 87세대 빈곤가정에게 가축을 전달했다.

성과도 뚜렷했다. 지난해 5월 무순신한민속촌에서 있은 동전의 희망 봉사활동에서 금주시 촌민 서연은 가축분양 수혜자들을 대표해 빈곤퇴치 경험을 소개한 적 있다. 당시 그는 “분양받은 새끼돼지가 어려운 생활 중의 한줄기 빛이 되여주었다”고 긍정했다.

2019년 민속촌 사업에 관련해 김관식 촌장은 “4월에 평화 사랑 나무 심기, 6월에 전통혼례식, 10월에 중양절 80대 이상 경로잔치, 11월에 김장사랑나눔 행사를 개최할 예정이다”고 예고했다. 또한 동전의 희망 운동본부를 대표해 “명년에도 계속하여 20세대 빈곤가정에게 가축을 전달할 것이다”고 밝혔다.

연변라지오TV방송국 공식위챗( ybtv-1 / 延边广播电视台 ) / 연변뉴스 APP 다운로드

[편집:pcl]
태그: 11  2018  10  20  200 

评论一下
评论 0人参与,0条评论
还没有评论,快来抢沙发吧!
最热评论
最新评论
已有0人参与,点击查看更多精彩评论

登录天池云账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