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코로나 > 주요뉴스 > 세계 최초... 페 바꾸고 다시 태여난 중국 신종 코로나 페염 환자

연변뉴스 APP 다운로드

세계 최초... 페 바꾸고 다시 태여난 중국 신종 코로나 페염 환자

2020년07월22일 11:09
출처: 월드조선족   조회수:456

중국에서 신종 코로나 페염으로 인해 페부가 섬유화되여버린 환자가 페이식수술을 받은 92일만인 21일 퇴원했다.

올해 65세인 호북성의 최지강씨는 세계적으로 페이식수술을 받은 10명 환자중 가장 먼저 퇴원기준에 도달한 환자다.

1월 23일 신종 코로나 페염에 감염된후 최씨는 체외막산소공급과 호흡기로 62일간 생명을 유지하다가 한때 '살릴 희망이 없다'는 판정이 내려지기도 했지만 4월 20일 무한대학 인민병원에서 쌍페 이식수술을 받고 인생을 다시 출발했다.

92일간의 회복과정에 무한대학인민병원 다학과 의료일군들은 최씨가 안전하게 퇴원하기까지 첩첩난관을 뚫고 치료에 몰입했다. 최지강씨는 신종 코로나 페염에 감염된후 도합 병원에서 161일간 치료를 받았다.

[본 작품에 사용된 사진 등의 내용에 저작권이 관련되여 있으면 전화해 주세요. 확인 후 인차 삭제하겠습니다. 0433—8157603.]
연변라지오TV방송국 공식위챗( ybtv-1 / 延边广播电视台 ) / 연변뉴스 APP 다운로드

[편집:pcl]
태그: 19  92  20  10  161 

登录天池云账号